1. 순백의 방-1

 0년 0월 1일

"여기가... 어디지..."

나는 눈을 떴다.

분명 나는 어제까지 평소와 다를 바가 없는 하루를 보내고 있었다.

그런데 왜 내가 여기 있는 것일까...

고개를 돌려 방을 봤다.

정신병원처럼 온통 백색인 방.

천장에 스피커 하나뿐이었다.

지직- 지지직-

[안녕하신가.]

목소리.

듣기 힘들 정도로 귀에 거슬리는 목소리.

[이 곳에 온 것을 환영한다네.]

"무슨 소리지?"

[나는 실험을 하나 하고 있어.]

"무슨..."

[인간이 자신의 한계를 얼마나 뛰어넘을 수 있는지 말야... 나가기 위해선 문제를 풀어야 할 거야.]

스피커의 소리가 끊겼다.

그와 동시에 벽에 문제가 새겨지기 시작했다.


<문제 1>

사람이 '이것'을 먹으면 죽는다.

부자는 '이것'이 적고 가난뱅이는 많다.

'이것'은 신보다 위이며 악마보다 악하다.


'이것'은 무엇일까...




"너무 쉬운걸..."


종류 : 한글, 영어 둘다 가능

이 문제의 저작권은 해당 미궁의 제작자님에게 있습니다. 무단복사를 절대 금지합니다.

이 문제는 539명이 풀었습니다.

(* 비회원은 히스토리가 저장되지 않습니다.) 정답 :

* 비회원은 히스토리가 저장되지 않습니다.
미궁게임 더라비린스 채팅방 (회원은 닉네임앞에 +가 붙습니다.)

- 해당 채팅방은 문제를 풀때마다 퇴장/입장이 이루어지므로 자신 혹은 귓속말 상대가 재입장할 경우 귓속말 내역이 사라집니다.
- 여러 문제 페이지를 열경우 중복입장 처리가 되어 마지막에 들어온 페이지 혹은 새로고침한 페이지에서 채팅이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