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궁게임 더라비린스
Hyeyoon 미궁 추천・후기 2023-05-17 12:10:25

최종수정 2023-05-17 12:22:59

 

아니 이걸 어케 깸?????


안녕하세요. Hyeyoon입니다.

미궁 리뷰 게시판에 글을 쓰는 것이 굉장히 오랜만인 것 같습니다.

오늘은 제가 간단한 빙고를 만들어 봤습니다




 


몇 빙고나 나오셨나요? ㅋㅋ

오늘은 이 25가지의 미궁에 대해 좌측 상단부터 간단하게 리뷰를 써볼까 합니다.




1. No Theme - Mole (클리어 23명)


인증미궁 강등 제도가 생긴 이후 처음으로 강등이 되었던 미궁 중 하나입니다. 무려 3년동안 인증미궁이었으나 클리어한 인원이 23명이라는 것이 대단한 점 입니다. 심지어 1년동안은 클리어 인원이 9명 고정이었습니다.


미궁의 특징으로는 소재의 표현 방식이 굉장히 난해합니다. 어떤 소재인지 알더라도 푸는데 하루가 걸렸으니 그 점에서 굉장한 것 같습니다. 사실 앞의 20문제는 풀 만한 편인데, 개인적으로 통곡의 문제 하나에서 많은 사람들이 막혔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그 문제는 진짜 단서를 이해하기 힘들었습니다.. 막문 또한 제 기억에 상당한 노가다를 자랑해서 풀 때 되게 착잡했습니다.



2. Seven stars - SevenStars (클리어 13명)


7명의 제작자가 2~3문제씩 낸 문제들로 이루어진 미궁입니다. 특정 루트는 매우 쉬운데, 특정 루트는 푸는데 며칠이 걸릴 정도로 상당히 어려운 문제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2성구, 5성구, 7성구는 쉬운 편이며 1성구, 3성구는 적당한 난이도입니다. 그러나 4성구와 6성구의 한 문제가 매우 어려워서 어려운 것으로 정말 인상이 깊었습니다.


저번주 추천 미궁에 올라간 적이 있으며, 추천 미궁에 올라가도 깨는 사람이 나올까 조마조마 했는데 나와서 다행이었던 것 같습니다. 



3. 나만 몰라 - 잠프 (클리어 3명)


잠프님의 마지막 미궁입니다. 잠프님이 다른 미궁을 푸시다 막혔을 경우, 그 문제를 오마주해서 만든 듯한 문제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사실 풀다보면 어.. 이게 이 미궁인가? 싶은 점이 있어서 재밌긴 합니다만...(난이도가 사악해요)

초반부부터 굉장히 지엽적인 소재로 문제가 나오고, 미궁에 나오는 소재들을 전부 꿰고 있어야하고 자유자재로 변형도 가능해야합니다. 그런 점에서 저는 더라비린스에서 가장 어려운 미궁 Top 5를 꼽으라고 하면 이 미궁을 넣을 것 같습니다.



4. 컬러 다이스 - 낙원유희 (클리어 4명)


비회원인지, 회원인지에 따라 기믹이 달라지는 미궁입니다. 사실 카톡 방탈출이나 낙원유희님의 이전 미궁들을 통해 문제 스타일에 익숙해지면 별로 어렵지 않을 것 같습니다. 문제의 경우 대부분 미궁에서 주로 나오는 트릭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5. Labyrinth of Labyrinth - human (공식적인 명예의 전당 기준 5팀)


유일하게 올라온 미궁들 중에 미완성 미궁이며, 제작자가 운영하는 자체 명예의 전당이 존재합니다.

라비린스에서 아마 가장 많은 문제가 있는 미궁일 것입니다. 문제 수보다 가장 어려운 것은 길을 찾는 것입니다. 막다른 길에 다다르면 할 수 있는 것은 지금까지 풀었던 문제들을 계속 다시 푸는 것 뿐입니다.

후반부로 갈수록 힌트가 거의 없으며 미궁에서 영원히 헤매게 되는 어려운 문제들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Labyrinth of Labyrinth는 스토리가 있는 미궁입니다. 미궁에 대한 이야기를 주로 하고 있으니 문제가 어려워 막히신다면 한번쯤 읽어보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6. Critical_error - 대도서관 (클리어 25명)


인증미궁이었던 미궁입니다. 개인적으로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리저리 사용할 줄 알아야한다는 점에서 상당히 어려운 난이도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질문게시판에 제가 썼던 부끄러운 말투의 힌트글도 있으니 참고해서 풀어보시길 바랍니다.


스토리나 연출, 브금에 상당히 공들인 미궁이며 후반부에는 진짜 소리 지를 정도로 놀랐던 문제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초반부의 벽이 너무 높나보네요 ㅠ-ㅠ



7. 보드게임 프로토타입 퍼즐 - 환각착란 (클리어 11명)


사실 보드게임을 잘 모르면 풀기 어려운 것 같습니다. 저도 해본 보드게임이 있었는데도 불구하고 무슨 게임인지 몰랐으니까요 (...) 보드게임을 알아내는 방법에 대해서도 소문제로 있지만 사실 푼 문제가 2개 밖에 안됩니다. 어케 풀었지 대체


보드게임이 컨셉이기 때문에 문제가 상당히 단서가 많습니다. 맥거핀처럼 보이는 소재도 있어 풀이에 쓸 요소들을 뽑아내는 것이 상당히 힘들었던 것 같아요.



8. 심연 - Katetel (클리어 10명)


스타미궁 제작자 답게 스미스러운 표현법으로 출제된 문제들이 있는 미궁입니다.

사실 너무 어려웠어서 다른 표현법이 생각이 안나네요...도망쳐~



9. MUNJE - 숑숑 (클리어 11명)


문제와 관련된 명언들이 매 문제마다 있는 미궁입니다. 잘 모를 수도 있는 지식들도 나오고, 어려운 표현법도 다수 존재해서 풀 때 굉장히 힘들었던 미궁입니다.



10. From. Koprulu Sector - 호박선생 (클리어 9명)


스타미궁에서 주로 미궁을 제작하셨던 분이 만드신 미궁입니다. 문제 수가 많은 편에 속하며 주로 연상과 규칙 찾기 등이 많았습니다. 연상 문제가 어려웠던 기억이 납니다.



11. 미션 이스케이프 - 하하 (클리어 9명)


주로 수를 이용한 문제들이 많이 나오는 미궁입니다. 심지어 문제가 많았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수를 주고 규칙을 찾는 문제들이 많아서 어려웠습니다. 


12. Countdown - Poppy (클리어 10명)


미궁 맛집 뽀삐님의 미궁입니다. 미궁의 문제들이 대부분 단서가 많지 않으며 엄청 어렵고 어떻게 풀지 싶지만 풀고 나면 진짜 하나하나 다 너무 납득이 되는 웰메이드 문제로 구성된 미궁입니다. 



13. Unsolved riddles - 뭍 (클리어 34명)


사실 여행을 푼 이후로 여행보다 더 한 작품이 나올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그보다 더한 웰메이드 미궁을 만들어내신 뭍님이 정말 존경스럽네요.

분명 어려운 미궁은 맞지만 클리어 수가 높은 걸 보니 다들 이 미궁을 열심히 풀었구나 싶습니다. 다양한 소재들과 센스있는 표현법들로 정말 풀 때마다 감탄이 나오는 좋은 문제들의 연속이었습니다.



14. Pandemic - Alist (클리어 8명)


검열된 후기입니다.



15. 미술관 - pi는원주율 (클리어 3명)


자유미궁 중 클리어가 굉장히 적은 편에 속하는 미궁입니다. 각 문제들마다 명화가 있으며, 문제들의 대부분이 텍스트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힌트를 보고도 풀기 어려운 미궁이 대다수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16. 한글퍼즐 II - daus (클리어 11명)


한글 아나그램 문제들로 이루어져있지만, 결코 만만하지 않습니다. 예를 들어 레오나르도 다빈치라고 치면 레오나르도, 다빈치를 각각 따로 섞는 것이 아니라 한 단어로 치고 섞어져 있기 때문에 풀기 굉장히 어려웠던 기억이 납니다 ㅠ-ㅠ



17. Festival - 신민아 (클리어 11명)


상당히 재밌는 미궁을 많이 만드신 신민아님의 미궁입니다. 그동안 내셨던 미궁 중에 가장 어려운 것 같습니다.



18. 이 차는 이제 제껍니다 - 차 (클리어 10명)


굉장한 단합력을 보여주는 별점입니다. 미궁이 굉장히 길고, 문제에 단 한번도 이미지가 들어가지 않았습니다. 텍스트로 이루어진 미궁입니다.


이 미궁을 처음 풀었을 때 오류가 굉장히 많았고, 제작자분이 힌트를 공식적으로 주지 않겠다고 말하셨으면서 힌트를 주긴 하셨던 미궁입니다. 막문에서 대부분의 사람들이 1달 이상 막혔다가 푼 미궁이네요.



19. aBADdon - 광대 (클리어 8명)


길지 않은 미궁이지만, 문제 하나하나의 표현법이 난해해서 풀기 어려운 미궁입니다. 후반부로 갈수록 난이도가 기하급수적으로 올라갑니다.



20. DP 5Q - 꼬렛 (클리어 6명)


nQ 시리즈를 많이 내신 꼬렛님의 어려운 문제 5문제를 이용한 미궁입니다. 사실 어려운 것도 어려운데 자세히 얘기하면 스포일러가 될 것 같습니다..



21. Happy new year - 폭스, 아키럽 (클리어 26명)


인증미궁이었던 미궁입니다. 문제수는 사실 많지 않으나, 첫 문제가 어마어마한 난이도를 자랑합니다. 전 이거 아직도 어떻게 풀었는지 모르겠습니다. 후반부에도 단서가 거의 없어 풀기 힘든 문제들이 있습니다. 인증미궁이었음에도 불구하고 8년간 클리어한 인원이 26명이라는 어마어마한 방어율을 자랑하는 미궁입니다.



22. Lesson - 미2궁 (클리어 10명)


카톡 방탈출로도 여러 테마를 제작하신 미2궁님의 미궁입니다. 개인적으로 놀라운 발상들이 많아서 이걸 어떻게 풀지 싶은 적이 많았습니다. 문제가 많았던 것으로 기억하고, 한 문제 풀 때마다 긴 시간이 걸려 클리어하는데 굉장히 오랜 시간이 걸렸던 미궁입니다. 



23. Aphrodite - 레온 (클리어 7명)


사실 엄청 어려웠던 건 아닌 것 같기도 한데 클리어가 7명 뿐이라 넣어봤습니다. 지금 다시 보니 어떻게 풀었는지 모르는 문제들이 한 가득이네요... 레온님 특유의 출제 스타일이 돋보이는 미궁입니다.



24. 비트포비아 - root (클리어 20명)


대부분의 문제가 0과 1로 이루어진 미궁입니다. 이 미궁의 특징으로는 대부분의 문제가 배열만이 유일한 단서라서, 미궁에 익숙하지 않은 분들의 경우 많이 어려우실 것 같습니다.


후반부로 갈수록 움직이는 문제들도 많이 나와 굉장히 어지러웠습니다.



25. 낙원유희 - 낙원유희 (클리어 5명)


낙원유희님의 첫 미궁입니다. 개인적으로 진짜 어려웠습니다. 그리고 풀이도 기억이 안나요.. 뭔가 놀라운 풀이들이 있었던 것 같은데 다시 풀라고 하면 도저히 못 풀 것 같습니다.


원색 배경으로 되어 있어 눈이 아프기도 하고, 미궁 구조도 너무 어려웠던 것 같습니다.




오늘은 간단하게 제가 생각했던 진짜 어려운 미궁들을 꼽아봤습니다 ~0~

시간이 나시면 한번 도전해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저는 다음 시리즈로 돌아오도록 하겠습니다~!



클리어 기준 5빙고 이상 나오시는 선착 1분은 저한테 연락해주시면 약소한 선물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가입일 2017-05-03
  • 남기고 싶은 말

    미궁 조아
    방탈출 조아

    방탈출 같이 하실 분 쪽지 주세요

댓글

다가나지 2023-05-17 12:19 (수정됨) _
2
한줄도 안나오네요..대부분 접해보았으나 끝을 본 미궁은 몇 안됩니다.
난이도를 중시하셔서 어렵고 정답 도출과정까지에 시간이 걸리는 무서운 미궁을 푸는 것을 즐기시는 분들께 좋을 것 같습니다
츄얼리 2023-05-17 14:19 _
1
이건 너무 어려운 거 아니오 기린선생
루깐 2023-05-17 15:19 _
1
5빙고 말고 5개 클리어했어요. 선물주세요.
SINHO 2023-05-26 09:29 _
1
이제 여기에 슈퍼밴드 미궁도 추가해주시죠
Hyeyoon 2023-05-31 22:44 _
0
SINHO 슈퍼밴드 미궁 미국갔어요ㅠㅠ
SINHO 2023-06-01 14:59 _
0
Hyeyoon 허허 거짓말
꼬렛 2023-05-31 22:08 _
1
대박 최근에 dp5Q를 질문하시는 분들이 왜 갑자기 생겼나 했는데 이 글이었군요 ㅋㅋㅋㅋ 감사합니당
Hyeyoon 2023-06-10 06:22 _
0
꼬렛 정말 재미있는 미궁이에요
호박선생 2023-08-11 20:54 _
0
헐 제껄 ㄷㄷ??
숑숑 2023-12-14 11:25 _
0
두둥...
빈츠 2024-03-13 17:13 _
4
해냈다 올빙고
꼬렛 2024-03-14 15:51 (수정됨) _
0
빈츠 초고수 ㄷㄷ 축하드립니다
Hyeyoon 2024-03-16 23:00 _
0
빈츠 선물 드릴까요
빈츠 2024-03-17 12:55 _
1
Hyeyoon ㅋㅋㅋ 아닙니당 빙고 채워나가는 과정이 너무 즐거웠어요
Hyeyoon 2024-03-19 01:42 _
1
빈츠 고생하셨습니다 ㅋㅋ 하라고 만든건 아닌데...
언제 방탈출 한번 하시죠,,
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추천
[공지사항] [필독]미궁게임을 즐기는 방법(처음 오신분들은 꼭 한번 읽어주세요) (14)

푸엘라 2019-09-27 21:52:48 | 추천 15

푸엘라 2019-09-27 15
[공지사항] 더라비린스 운영과 개선에 관하여 (14)

푸에르 2023-11-22 17:47:23 | 추천 28

푸에르 2023-11-22 28
[공지사항] 더라비린스 개편 보고 (14)

푸에르 2024-03-20 02:42:49 | 추천 26

푸에르 2024-03-20 26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12:09:15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11:55:58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09:19:11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
아직 열람할 수 없는 글입니다. 2024-04-2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