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궁게임 더라비린스
질문글
홍매화 흩날릴 때 - color

#1.빨간 꽃










"우진아, 너 여친 만들긴 할거니?"








아빠는 종종 농담조로 이런소릴 하곤 한다.


그도 그럴 것이, ​나이 스물다섯을 먹고도 연애 한번을 안하는 아들을 보면,



내가 아빠라도 그렇게 말할 것 같다.








"아빠, 난 이번생은 연애 못할 팔자야. 말재주도 없고 여자만 보면 머리가 하얘지는 걸..."







하지만 아빠는 웃으며 말한다.



"니가 너무 어렵게 생각해서 그런 거 아니야? 의미만 있다면 여자는 꽃 한송이에도 감동하는데 뭘."



음, 아무래도 아빠는 옛날사람이다.







"아빠 요즘 시대에 꽃이 뭐야. 그런걸로 연애가 되면 나도 참 편하겠다."




 


솔직히 좀 찔린다.




집에서 온종일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만 돌며 손가락으론 이미 달변가에 대통령직까지 재임한 나지만,



현실에선 여자와 제대로 말한마디 섞어본 적도 없으면서 이런식으로 아는척 하는게 나 스스로도 참 웃긴다.



 



"우진아. 아빠는 빨간 꽃이 흩날리는 나무 아래에서 니 엄마한테 고백했거든. 아빠 말 믿어봐."




"아빠 뭐 먹고싶은거 있어? 내가 나가서 사올게."



 


엄마 얘기가 나와서 그냥 대충 말을 딴 곳으로 돌렸다.




 



"집에 밥 있는데 뭘 딴걸 먹어. 아빠 먹고싶은 거 없는데?"




"그래요? 그럼 나 그냥 산책이나 하고 올게."














아빠 말은 듣는 둥 마는 둥 하고 대충 옷입고 집을 나섰다.





 

Answer Type: 한글









BGM:정키-My city

이 문제의 저작권은 해당 미궁의 제작자님에게 있습니다. 무단복사를 절대 금지합니다.

이 문제는 432명이 풀었습니다. (정답률 : 0%)
(* 비회원은 히스토리가 저장되지 않습니다.) 정답 :
* 비회원은 히스토리가 저장되지 않습니다.
질문글보기
문제 질문글 보기(해당 문제를 선택한 질문글만 표시됩니다.)

미궁에 대한 별점을 주세요.